대구 게임 축제 'e-Fun 2016' 성황리 폐막


'게임영상콘서트'와 '도심 RPG' 및 다채로운 체험 공간 마련

[박준영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대구광역시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한 '대구글로벌게임문화축제 e-Fun 2016(이하 e-Fun 2016)'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대구의 중심가 동성로에서 진행한 'e-Fun 2016'에는 3만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게임영상콘서트'는 ▲게임 영상 ▲오케스트라 협주 ▲샌드아트 ▲성우 더빙 ▲특수효과와 조명 등이 복합적으로 어우러진 멀티미디어 쇼로 진행돼 청중의 눈길을 끌었으며, 힙합 뮤지션 '치타'와 '올티'가 참석해 축제의 열기를 더했다.

참여형 콘텐츠 '도심 역할수행게임(RPG)'과 가상현실(VR) 게임 체험 공간이 마련돼 관중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했으며, 라이엇게임즈와 스마일게이트, 네오위즈게임즈, 게임빌 등 게임 업체들이 전시 부스를 마련해 지역민과 소통의 자리도 진행했다.

축제 마지막 날에는 스타크래프트 전 프로게이머 이윤열 선수와의 '토크콘서트'가 열렸으며, 관람객과의 핸디캡 경기를 진행해 또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양유길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은 "'e-Fun 2016'에 협조 및 참여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보다 다채로운 게임 콘텐츠를 선보임으로써 'e-Fun'이 세계 곳곳에서 찾아오는 글로벌 게임 축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