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경기도, '스타트업 현장 방문단' 운영…맞춤형 지원책 모색

    경기도가 급변하는 창업환경에 맞춘 새로운 창업지원 정책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0월부터 '스타트업 현장 방문단'을 운영한다고 212일 밝혔다. '스타트업 현장 방문단'은 스타트업들의 성장 단계별 애로·건의사항을 청취하고 경기도 차원


  2. [부음]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정책실장 부친상

    ▲장병원씨 별세, 장석영(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정책실장)·연희·윤희·영희·영수·순란·순주(죽산초 교사)·현주(청주세관)씨 부친상, 조혜진씨 시부상, 정희인·권오성·최진광·김복조·박용우·김충성(KT 상무보)·박상국(SK하이닉스 책임)씨 장인상. 20일


  3. 검찰 조국 부인 정경심 구속영장 청구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조 전 장관 딸 입시 및 가족 사모펀드 투자 등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21일 정 교수에 총 11개 혐의를 적용, 구


  4. [인사] KTB투자증권

    ◇ 부장 ▲ 홍보팀장 윤숭상 /한수연 기자 papyrus@inews24.com


  5. [인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장급 전보 ▲장관정책보좌관 이강환 ▲원천기술과장 박진희 ▲정보화기획과장 정재훈


  6. [인사] 산업통상자원부

    ◇국장급 전보 ▲에너지혁신정책관 김정일 ▲자원산업정책관 문동민 ◇과장급 전보 ▲자유무역협정이행과장 안홍상 ▲남부광산안전사무소장 백경동


  7. [부고]최인웅 데일리한국 산업1부 부국장 모친상

    ▲ 김정숙씨 별세, 최인웅(데일리한국 산업1부 부국장)씨 모친상 = 19일 오전 4시,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호, 발인 21일 오전 7시30분. 02-3410-3151


  8. 평택 화양신도시에 안중출장소 신축·대형 종합병원 건립된다

    동북아 환황해경제권을 선도하는 국제화 중심지역이자, 평택항을 중심으로 신수송거점으로 떠오르는 평택시에 민간주도 신도시로 조성되는 ‘화양신도시’가 본격적인 개발에 앞서 구체적인 청사진을 밝히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화


  9. [인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장급 임용 ▲장관정책보좌관 윤천원


  10.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하반기 공채…29일부터 원서접수

    경기도가 올해 하반기 산하 18개 공공기관 직원 160명을 공개채용한다고 18일 밝혔다. 기관별 채용인원은 ▲경기도시공사 40명 ▲경기평택항만공사 3명 ▲경기관광공사 3명 ▲경기연구원 1명 ▲경기신용보증재단 5명 ▲경기문화재단 11명


  11. 천재교과서, 초등 블록코딩 콘텐츠 '밀크티 초등' 선봬

    천재교육의 자회사 천재교과서가 초등학교 코딩공부 콘텐츠를 담은 '밀크티 초등'을 내놓았다. 천재교육 밀크T초등의 코딩학습은 프로그래밍 언어를 단순히 암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코딩의 기초와 원리를 깨우치고 자연스럽게 코드를 활


  12. 대검찰청 국감, 조국 수사·검찰개혁 난타전

    17일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 정치권 안팎의 이목이 집중됐다. 윤석열 검찰총장, 한동훈 반부패강력부장 등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수사 지휘부가 총출동한 가운데 여야는 수사의 적절성을 두고 치


  13. 윤석열, 조국 수사 피의사실 공표 논란 반박

    윤석열 검찰총장은 17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수사를 둘러싼 피의사실 공표 논란과 관련, "수사에 들어갈 때 (수사팀으로부터) 보안각서를 받았고 다른 사건에 비해 조금 더 각별하게 했다"고 반박했다. 윤 총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


  14. 윤석열 "한겨레 '별장 접대' 명예훼손 사과하면 고소 취하 고려"

    윤석열 검찰총장은 17일 자신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스폰서인 윤중천 씨의 별장에서 접대를 받았다는 증언을 보도한 한겨레신문을 고소한 것과 관련, "명예훼손 부분에 대해 사과한다면 고소를 유지할지 재고해보겠다"고 밝혔다. 윤


  15. 대법 "'美 착륙사고' 아시아나, 샌프란 노선 운항정지 정당"

    아시아나항공이 미국 샌프란시스코 착륙사고로 인해 받은 '45일 운항정지' 처분이 적법하다고 대법원이 판결했다. 대법원 2부(주심 김상환 대법관)는 17일 아시아나가 국토교통부 장관을 상대로 낸 운항정지 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 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