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 대상 ERP 시스템 개선 완료


비즈니스 프로세스 플랫폼 도입…IT 환경 변화 대응

[박계현기자] SAP코리아(대표 형원준)가 대상주식회사(대표 명형섭)의 SAP ERP 시스템 개선 작업을 끝마쳤다고 19일 발표했다.

대상 측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ERP 시스템 개선 뿐 아니라 SAP HANA, 빅데이터, 인메모리 컴퓨팅 등 다양한 IT 환경을 수용하기 위한 비즈니스 프로세스 플랫폼(BPP) 기반을 마련하는 데 중점을 뒀다"고 전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SAP의 골드 파트너인 IT 컨설팅 전문업체 비에스지파트너스(BSG)가 구축을 담당해 약 5개월 동안 진행했다. SAP 비즈니스 프로세스 플랫폼(BPP)은 SAP의 차세대 전략 플랫폼으로 프로세스 모델링부터 수행, 모니터링까지의 전 과정을 단일 플랫폼에서 제공한다.

비에스지파트너스 남기석 이사는 "대상의 ERP 업그레이드는 300개에 달하는 시스템간 인터페이스 시나리오와 24시간 이내의 시스템 다운타임 동안 일시에 구현해야 하는 고난이도의 구축작업이었다"며 "단순한 ERP 업그레이드 수준을 넘어 차세대 컴퓨팅을 유연하게 수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고 말했다.

대상 곽문교 정보전략팀 팀장은 "새롭게 등장하는 기업 정보화 기술, 복잡한 시스템간 인터페이스, 노후된 ERP 버전 등으로 비즈니스 변화에 신속 대응 가능한 정보시스템 업그레이드 필요성을 느꼈다"며 "전사 시스템간 인터페이스 개선과 비즈니스 프로세스 플랫폼 기반 인프라가 마련돼 업무 속도가 빨라지고 운영 효율도 높아졌다"고 말했다.

박계현기자 kopil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