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지주, 업종 내 최고 수준의 펀더멘털…목표가↑-신한금투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23일 하나금융지주에 대해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역대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분석했다.

펀더멘털과 주주환원·자본 정책이 완벽했다고 평가하며 목표주가를 기존 5만6천원에서 5만9천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23일 하나금융지주에 대해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역대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분석했다. [사진=하나금융지주 ]

김수현 하나금투 연구원은 "2분기 지배주주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33.2% 증가한 9천175억원"이라며 "원화대출 성장과 누적 성장률 4.0%를 기록하여 올해 목표 성장률을 조기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일회성 효과를 모두 제외할 경우 그룹의 경상 손익은 8천900억원으로 추정된다"며 "운용수익률이 개선세로 돌아섰으며 기준금리 인상시 유리한 구조로 돼 있어 하반기 은행의 실적 개선이 이어질 전망"이라고 했다.

이어 "델타변이 우려 속에서도 반기 배당 규모를 증액하여 주당 700원으로 결의했다"며 "하반기 자사주 매입 의지도 컨콜에서 밝혀 추가적인 주주환원 정책도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