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마을에 찾아온 ‘그린스마트 스쿨’


한국중부발전, 온·오프라인 융합학습 플랫폼과 자연친화적 공간 제공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섬마을에 ‘그린스마트 스쿨’이 만들어졌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충남 보령의 도서 지역 광명초등학교에 ‘그린스마트 스쿨’ 조성사업을 완료하고 24일 문을 열었다.

원산도에 있는 광명초등학교 교사와 학생 등이 그린스마트 스쿨의 문을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

중부발전은 지난 7월 광명초등학교 ‘그린스마트 스쿨’ 조성사업을 시작했다.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업을 통해 노트북을 포함한 스마트 기기와 대형 모니터, 영상수업용 액션캠과 카메라를 설치했다. 친환경 단열재를 사용한 리모델링과 미세먼지 저감 식물 설치로 조금은 뒤떨어진 교육환경에 처해있는 도서 지역 학생들에게 최첨단 친환경교실을 제공했다.

한국중부발전 김신형 기획관리본부장은 “이번 디지털·친환경 교육환경 조성을 위한 그린스마트 스쿨사업을 통해 농어촌지역 학생 중에서 제4차 산업시대에 걸맞은 미래를 선도하는 창의적 인재가 많이 배출되기를 기대한다”며 “중부발전은 더 나은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정종오 기자 ikoki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