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에너지, 사이판 마이크로그리드 실증사이트 준공

"사이판 현지 기업 P&A사와 협업으로 시장확대 추진"


[아이뉴스24 김다운기자] 태양광 전문기업 에스에너지가 미국령 사이판에서 100kW 마이크로그리드 시스템 실증사이트 구축을 완료하고, 파트너사인 P&A 본사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발표했다.

이번 실증사이트는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주관 사업인 '1000V급 DC BUS 기반의 경제급전용 독립계통 태양광 발전 시스템 기술개발 및 100kW급 시스템 실증 과제(마이크로그리드 과제)'의 목적으로 진행됐으며, 지난해 말 착공 후 최근에 구축을 완료해 준공식을 열었다.

사업 주체인 에스에너지 컨소시엄은 에스에너지를 포함해 윌링스, TIS, 씨엠파트너, 한국전기연구원, 창원대학교 박민원 교수 연구팀이 속해 있다.

홍성민 에스에너지 대표는 "최근 사이판은 인구 증가로 경제 성장이 예상되고 카지노와 리조트 신설 등 관광 산업 활성화에 따른 전력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며 "이번 실증을 시작으로 P&A사와 함께 마이크로그리드 시장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준공식 이후 이번 마이크로그리드 시스템에 관심을 보여온 사이판 정부와 리조트 관계자 등과의 개별 미팅으로 사이판에서의 태양광 에너지 사업 구체화를 위한 논의도 진행했다.

에스에너지는 2014년 마이크로그리드 과제의 사업자로 선정돼 1500V 태양광 모듈 개발을 진행해 세계 최초 UL인증 및 국내 최초 KS 인증을 획득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