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맙다 라그나로크" 그라비티, 4년 만에 흑자전환


대만·태국 매출 호조…'라그나로크' IP 다각화한다

[문영수기자] 온라인 게임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해외 호조에 힘입어 그라비티가 4년여 만에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그라비티(대표 박현철)는 2016년 3분기 매출 157억4천600만원, 영업이익 35억4천600만원, 당기순이익 30억8천700만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발표했다.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1.6% 상승했으며 영업이익은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이같은 실적은 한국과 일본, 중국, 북미, 동남아시아 등 전 세계 80여 지역에 진출해 있는 '라그나로크 온라인'이 이끌었다. 특히 대만과 태국 지역에서의 수익이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그라비티는 글로벌 시장에 서비스 중인 '라그나로크 영웅의 길'과 서비스 예정인 '라그나로크 스피어 오브 오딘' 등 '라그나로크' 지식재산권(IP)을 이용한 다양한 게임을 선보여 실적 상승을 이끈다는 계획이다.

박현철 그라비티 대표는 "이번 턴어라운드는 국내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라그나로크'를 비롯한 다양한 라인업의 완성도 및 국가별 서비스의 체질 개선,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일궈낸 결과"라며 "'라그나로크'를 비롯해 신규 프로젝트의 개발 및 투자, 퍼블리싱과 같은 사업 다각화로 계속해서 가시적인 성과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