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전문가 한자리에 모였다


2016 스타트업 생태계 콘퍼런스 개최, 25~26일 부산혁신센터

[성상훈기자]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의 다양한 전문가들과 관계자들이 모여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스타트업 얼라이언스(센터장 임정욱)는 한국인터넷기업협회(회장 김상헌 네이버 대표)와 25일부터 26일 양일간 부산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2016 스타트업 생태계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성장을 돕는 전국 창업 관련 76개 기관 100여 명이 함께 모여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고 더 나은 스타트업 생태계 마련을 위한 방안을 집중 논의한다.

미래창조과학부, 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물론, 스타트업 성장을 돕는 인큐베이터와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털과 엔젤 투자자 등이 대거 참석하는 것. 또 여러 IT기업들의 스타트업 투자담당자들과 스타트업 미디어, 대학 창업보육센터 담당자들도 함께한다.

컨퍼런스는 양일간 총 5개 트랙, 25개 세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첫날인 25일에는 전 세계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일어난 1년간의 변화를 살펴보는 '바람직한 스타트업 생태계 업데이트' 트랙이 진행됐다.

또 '생태계 구성원이 바라본 생태계' 트랙을 통해 벤처캐피털, IT 대기업, 액셀러레이터 등이 바라보는 '2015년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가 논의됐다.

26일에는 여러 창업 교육 프로그램 진행 기관이 참석, 각자의 고민과 미래 지향점을 공유하게 된다.

아울러 전국의 대표 스타트업 지원기관 센터장들의 패널 토의뿐만 아니라 스타트업 생태계 고도화를 위한 PR, 마케팅, 법률, 자금조달 등 다양한 전략 방안도 제시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스타트업 얼라이언스의 임정욱 센터장, 캡스톤파트너스 송은강 대표, 고벤처포럼 고영하 회장, 롯데 액셀러레이터 김영덕 상무, 디캠프 김광현 센터장, 국민대 창업벤처대학원장 김도현 교수, 본앤젤스 장병규 파트너, 서비스플랜 코리아 강지현 이사, 아웃스탠딩 최용식 대표, 와디즈의 신혜성 대표 등이 연사로 나선다.

임정욱 스타트업 얼라이언스 센터장은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의 선순환을 위해 관련 구성원들이 모여서 정보와 고민을 나누고 이야기하는 자리가 필요하다"며 "이 기회를 통해 생산적이고 진솔한 토론이 활발히 진행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부산=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