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업체 블로코, 삼성벤처투자에서 투자유치

15억원 투자…코인스택 고도화 추진


[김다운기자] 블록체인(분산원장기술) 전문 업체인 블로코는 삼성벤처투자로부터 총 15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발표했다.

2014년 12월 설립된 블로코는 지난 해 국내 최초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코인스택'을 출시해 서비스 중이다.

코인스택은 일반 기업들도 블록체인 기술을 자사 서비스에 쉽게 접목할 수 있게 하는 BaaS(Blockchain as a Service) 플랫폼이다.

블로코는 이번 투자로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코인스택의 고도화, 전문 솔루션 개발 업체들과의 협업 강화 등을 추진해 국내외적으로 공격적인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과 연구 개발을 주도한다는 전략이다.

김원범 블로코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의 상용화를 다양한 시장 영역으로 확대해 올바른 블록체인 기술 인식 확립과 표준화에 기여하고, 제품 고도화를 통해 세계 최고 기술 경쟁력을 가진 블록체인 전문 회사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