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 유망 게임사 발굴한다…최대 9억원 지원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원스토어와 '원스타 발굴 프로젝트' 추진

[문영수기자] 국내 중소 모바일 게임사 지원을 위해 한국모바일게임협회와 원스토어가 뭉쳤다.

한국모바일게임협회(회장 황성익)는 원스토어 주식회사(대표 이재환)와 '원스타 발굴 프로젝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발표했다.

원스타 발굴 프로젝트는 국내 중소 모바일 게임 개발사들의 제작 지원을 통해 국내 모바일 게임 창작을 활성화하고 성공 사례를 확대하기 위한 사업이다.

양사는 한국모바일게임협회 회원사 중 역량 있는 중소 게임 개발사 12개사를 선발해 총 6억원의 개발비를 지원하고, 이중 3개사에게는 3억원 가량의 마케팅 지원과 QA(Quality Assurance), 서버 등 인프라 지원까지 포함해 총 9억원 규모를 지원하기로 했다.

황성익 한국모바일게임협회장은 "참신한 역량을 보유한 중소 개발사를 적극 지원하고 성공적인 게임 출시를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원스토어 이재환 대표는 "이 프로젝트가 중소 개발사의 성공 사례 창출을 위한 실질적인 사업이 되길 바란다"면서 "원스토어가 국내 게임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스타 발굴 프로젝트 사업설명회는 오는 30일 오전 10시 한국산업단지공단 서울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