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펜 달린 '스타일러스2 플러스' 글로벌 출시

5.7인치 풀HD 화면··후면 1천600만 화소 카메라도 장착


[민혜정기자] LG전자는 펜 타입 스마트폰 'LG 스타일러스2 플러스(LG Stylus2 plus)'를 글로벌 출시한다고 1일 발표했다. 이 스마트폰은 대만을 시작으로 멕시코, 터키, 싱가포르, 인도, 홍콩, 미국 등 글로벌 시장에 판매된다.

'스타일러스2 플러스'는 펜 타입 대화면 폰 '스타일러스2'의 후속 제품이다. 스타일러스2 플러스는 전작과 같이 정교한 필기감을 구현하는 스타일러스 펜을 내장하고 5.7인치 대화면을 유지하면서도 멀티미디어 성능을 높였다.

LG전자는 스타일러스2 플러스에 풀HD 디스플레이와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해 화질과 속도 등 성능을 높였다. LG전자는 최근 고성능 카메라를 원하는 소비자 성향을 고려해, 이 제품 후면에 1천600만 화소의 카메라를 장착했다. 또 사용자가 어두운 저녁이나 실내 등 시간,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셀프 카메라 촬영을 할 수 있도록 제품 전면에도 플래시를 추가했다.

이 회사는 신제품 측면에는 '메탈릭 크롬 라인'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이 제품 색상은 티탄, 브라운, 골드 세 가지다. 미국 출시 제품에는 화면과 콘텐츠 잠금기능을 지원하는 지문인식 센서도 탑재할 예정이다.

스타일러스2 플러스는 ▲스타일러스 펜을 뽑으면 자동으로 바로가기 메뉴가 뜨는 '펜 팝(Pen Pop)' ▲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화면 위에 바로 메모 가능한 '바로 메모' ▲ 펜 분실을 방지하기 위해 펜이 스마트폰과 일정거리 이상 떨어지면 알림을 제공하는 ‘펜 지킴이’ 등 차별화한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한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사장)은 "스타일러스2 플러스는 멀티미디어 기능에 최적화한 보급형 스마트폰"이라며 "차별화한 소비자 경험을 앞세워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