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국민 삶 바꾸는 정치로 보답"

"드라마 같은 선거 혁명, 더 겸손하게 국민 목소리 들을 것"


[이원갑기자] 4.13 총선에서 38석을 확보한 국민의당 안철수 상임공동대표가 "국민의 변화에 대한 열망을 담아내는 진정한 대변자로서 일신 또 일신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안 대표는 14일 오전 서울 마포 당사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정치를 바꾸고 정권을 바꾸고 국민의 삶을 바꾸는 정치로 국민 여러분께 보답하겠다"며 "오직 국민만 보고 가겠다"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유권자들께서 드라마 같은 선거 혁명을 보여 주셨다"며 "여러분께서 녹색 바람을 만들어 주셨고 국민의당이 국회에서 제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지지해 주셨다. 저희들 아직 부족하다. 더 분발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번 선거는 정치인들의 승리가 아닌 위대한 국민들의 승리다. 정치인들을 위한 정치가 아니라 국민을 위한 정치를 하라는 국민의 명령이었다"며 "저희들이 더 겸손하게 국민 속에서 국민의 목소리를 듣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안 대표는 낙선 후보에 대해 "수도권에서 아까운 표차로 당선되지 못한 분들도 계셔서 참으로 안타깝고 마음이 많이 힘들다"며 "여러분의 헌신을 소중히 기억하고 그 몫만큼 더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원갑기자 kalium@i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