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MWC서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최고상 수상

악세디언과 공동 개발 네트워크 솔루션 기반기술 인정


[조석근기자] SK텔레콤(대표 장동현)은 24일 MWC 2016 세계이동통신협회(GSMA)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에서 악세디언과 공동 개발한 '네트워크 성능 감시 솔루션'이 기반기술 부문 최고상을 수상했다고 발표했다.

올해 21회째를 맞는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는 GSMA가 주최하며 이동통신 전문가와 애널리스트, 전문기자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매년 각 분야별 수상자를 선정한다.

기반기술 부문에선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SDN), 네트워크 기능 가상화(NFV) 등 차세대 기술을 중점 평가한다. 해당 기술이 사업자가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시장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출시할 기반이 되는지, 비용 절감 및 운용 효율성 측면에서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등을 평가하는 것.

SK텔레콤에 따르면 네트워크 성능 감시 솔루션은 가상화 기반 실시간 네트워크 모니터링 솔루션을 상용망에 적용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했다.

기존 솔루션은 최소 5분 단위로 품질 통계를 제공해 순간적인 트래픽 폭증과 불량 구간을 감지하는 데 장시간이 소요됐다. SK텔레콤의 이번 솔루션을 적용할 경우 기지국부터 코어 네트워크까지 구간별 통신 품질을 실시간으로 측정·분석할 수 있다고 한다.

SK텔레콤 이종봉 인프라부문장은 "글로벌 업체들과 다년간 협업을 통해 상용화한 네트워크 성능 감시 솔루션은 LTE 이용자들에게 최상의 품질을 보장하기 위한 중요한 기술"이라고 강조했다.

조석근기자 feelsogoo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