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한국 창조경제 성과, 유럽 선진국에 전파"

유럽연합 19개국 주한대사 경기창조센터 방문


[조석근기자] KT(대표 황창규)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19일 유럽연합(EU) 대표부와 19개국 EU 회원국 주한대사 20명이 경기센터를 방문했다고 발표했다.

스페인, 독일, 프랑스 등 EU 주요 회원국 대사들의 이번 방문은 한국의 창조경제와 창조경제혁신센터의 역할과 성과를 공유하기 위한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들은 창조경제와 스타트업 보육의 중요성, 한국의 가상현실(VR) 산업 등에 대한 비리핑을 접하고 ▲사물인터넷(loT) DIY 랩 ▲모바일 랩 ▲3D 프린터 랩 시설과 스타트업 보육공간을 시찰했다.

또한 KT와 경기센터가 육성하는 스타트업 기업들의 제품 및 서비스 시연을 관람하고 이들 기업과의 간담회를 통해 창업 과정 및 글로벌 진출에 대한 의견을 공유했다. 간담회 참가 기업은 이리언스, 아토큐브, 스탠딩에그, 프라센, 와이즈웰스, 매드오카 등 7개사다.

경기센터는 지난해부터 영국, 중국, 핀란드, 덴마크, 캐나다, 프랑스 등 6개국 주한 대사관 관계자들과 함께 각국 스타트업 업체들 사이의 교류 활성화 및 정보 교환을 위한 라운드 테이블을 격월로 갖고 있다.

KT 창조경제추진단 김영명 단장은 "KT와 경기센터는 그 동안 축적된 스타트업 육성 시스템과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국을 방문한 해외 주요 인사들에게 창조경제를 알리고 있다"며 "확장되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경기센터가 전국 창조경제혁신센터의 글로벌 허브로 역할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석근기자 feelsogoo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