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져헌터-KBS, MCN 해외 공동진출 협력


해외 타깃 디지털 콘텐츠 공동 제작키로

[성상훈기자] MCN 전문기업 트레져헌터(대표 송재룡)는 KBS와 MCN 사업의 해외 공동진출 및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발표했다.

트레져헌터는 이번 KBS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KBS의 브랜드와 프로그램 포맷을 활용해서 해외를 타깃으로 한 디지털 콘텐츠를 공동으로 제작하게 된다.

트레져헌터는 재능 있는 크리에이터들과 KBS의 제작 및 방송 역량이 더해지면 한 단계 수준 높은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측은 KBS 브랜드를 통해 소속 크리에이터 및 콘텐츠들이 글로벌 플랫폼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KBS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트레져헌터로부터 MCN 사업 개발과 국내 MCN 사업 협력을 제공받게 된다. KBS는 지난해 MCN 사업을 시작한 이래 다양한 서비스를 시도하고 있다.

트레져헌터와 KBS는 양사 간 다양한 크리에이터와 아티스트 육성에 힘을 쏟는 한편 공동 콘텐츠 개발을 추진하고 마케팅 활동에도 나설 계획이다.

송재룡 트레져헌터 대표는 "국내 지상파 방송사와 1인 미디어 콘텐츠 사업을 기반으로 하는 MCN 전문기업 간 최초의 업무협약이란 점에서 의미가 깊다"라며 "KBS와의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트레져헌터의 크리에이터와 콘텐츠가 해외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