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N]'보성 특산품 집결지' 전남 보성 녹차 휴게소

꼬막 본고장서 맛보는 '보성 꼬막 돌솥 비빔밥' 인기


[장유미기자] 보성은 예로부터 향긋한 향과 담백한 맛이 일품인 보성 녹차로 유명한 곳이다. 또 보성 녹차밭은 미국 CNN 매체로부터 '세계 놀라운 풍경 31선'에도 꼽히는 등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는 곳이기도 하다.

보성은 녹차 뿐만 아니라 좋은 품질과 맛을 자랑하는 꼬막으로도 유명한 곳이다. 꼬막의 본고장으로 알려진 벌교 역시 보성군에 위치하고 있다.

보성의 녹차와 꼬막은 그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아 '농산물 지리적 표시제 1호 보성 녹차', '수산물 지리적 표시제 1호 벌교 꼬막'으로도 선정됐다.

이처럼 맛있는 먹거리와 뛰어난 절경으로 매년 여행객들이 많이 찾는 여행지로 손꼽히는 보성에는 반드시 들러야 하는 곳이 있다. 바로 남해 고속도로를 이용해 보성에 다다르면 가장 먼저 만날 수 있는 '보성 녹차 휴게소'다.

'보성 녹차 휴게소'는 국내 최대의 녹차와 꼬막 산지로 유명한 보성에 위치해 있다. 이곳은 꼬막돌솥비빔밥을 비롯해 녹차고등어구이, 꼬막된장찌개, 녹차호떡 등 지역특산품을 이용한 다양한 메뉴와 녹차특산품을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특히 보성녹차휴게소의 대표 메뉴인 '보성 꼬막 돌솥 비빔밥'은 휴게소의 주방을 지키는 조리실장이 43년의 경력을 바탕으로 개발한 것으로 알려져 유명세를 얻고 있다.

보성꼬막돌솥비빔밥은 벌교 꼬막으로 뜨거운 돌솥에 밥과 야채를 올린 후 직접 제조한 고추장 양념을 넣어 먹는 메뉴로 출시 이후 고객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보성 녹차 휴게소를 운영하고 있는 대보그룹 관계자는 "보성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좋은 재료를 활용한 음식들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남녀노소 구분 없이 일상생활에서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는 녹차 상품들도 휴게소에서 판매해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