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툰 '신의탑' 모바일 게임으로 개발

로켓모바일, 네이버와 계약 체결 "독자·게이머 모두 만족"


[문영수기자] 네이버 인기 웹툰 '신의탑'이 모바일 게임으로 나온다.

로켓모바일(대표 김병진)은 네이버(대표 김상헌)와 계약을 체결하고 웹툰 신의탑을 소재로 한 모바일 게임 개발에 돌입했다고 16일 발표했다.

2010년부터 5년 6개월간 장기연재 중인 신의 탑은 네이버 월요 웹툰 1위를 이어가고 있는 인기 웹툰. 신의탑 네이버 공식 카페의 가입자 수는 17만명에 이른다.

김병진 로켓모바일 대표는 "네이버 대표 웹툰으로 독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신의 탑을 게임으로 만들 수 있어 기쁘다"며 "신의탑을 즐겼던 독자와 게임을 좋아하는 이용자 모두가 즐겁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로켓모바일은 이번 계약을 계기로 개발 조직을 보다 강화해 개발 역량을 갖춘 퍼블리셔로 거듭난다는 목표를 세웠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