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에너지, 독일업체에 태양광 모듈 170억원 공급계약


전량 영국 태양광 프로젝트에 사용될 예정

[김다운기자] 태양광 전문기업 에스에너지는 독일의 세계적인 설계·조달·시공(EPC) 업체인 골드벡솔라유한회사와 170억원 규모의 태양광 모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발표했다.

골드벡솔라는 유럽에서 태양광 프로젝트 400MW EPC 실적을 보유하고 있는 업체로, 앞으로 에스에너지가 제공하게 될 태양광 모듈 물량은 현재 건설 중인 영국 프로젝트에 모두 사용될 예정이다.

에스에너지는 지난 2008년 이후 유럽 태양광 시장에 진출했으며 현재까지 약 300MW 이상의 규모를 수출했다.

에스에너지 홍성민 대표는 "회사의 강점인 건실한 재무안전성과 20년 이상의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세계 태양광 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이번 계약을 통해 에스에너지와 골드벡솔라 모두 유럽에서 큰 폭의 성장이 기대되고, 향후 유럽 시장을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영향력을 키워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