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에너지, 3Q 영업이익 26억…전년比 81%↑


국내외 중대형 프로젝트 사업 연이은 수주

[김다운기자] 태양광 전문 기업 에스에너지는 올해 3분기 연결 매출액 776억원, 영업이익 26억원, 당기순이익 12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발표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81% 급증한 것이다. 매출액과 순이익도 각각 36%, 48% 늘었다.

그동안 진행해 온 일본의 도조 프로젝트 및 국내 중소형 프로젝트 사업의 실적이 반영됐고, 유럽과 일본, 북중미에서 태양광 시장이 회복되며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는 설명이다.

에스에너지 홍성민 대표는 "일본을 포함한 유럽, 북미 등의 시장에서 제품 공급 계약이 이어지고 있으며, 이에 따른 내부 기술력도 꾸준히 발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자회사 에스파워의 주택용 태양광 대여 사업 등 신규 사업도 순조롭게 진행돼 향후 실적 전망이 밝다"고 덧붙였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