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직한 핀테크 생태계, 어떻게 만들어야 하나?

7월 8일 '핀테크 핵심이슈와 사업추진 전략' 콘퍼런스 개최


[이혜경기자] 전 세계가 'IT와 금융의 융합'인 핀테크 열풍에 휩싸여 있다. 금융권과 ICT 기업들은 연이어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를, 정부는 핀테크 산업 활성화를 위한 각종 규제 완화와 지원 정책을 내놓고 있다.

핀테크 산업을 꽃피우기 위해 다양한 해법이 도출되고 있지만 아직도 핀테크산업의 생태계는 조성단계이고 핀테크 벤처들에게 새 시장을 개척하는 과정은 여전히 쉽지 않다.

아이뉴스24는 업계와 전문가들이 머리를 맞대고 바람직한 핀테크 생태계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오는 8일 여의도 사학연금 서울회관에서 '핀테크 핵심이슈와 사업추진 전략'을 주제로 '2015 넥스컴 테크 마켓 콘퍼런스(2015 NEXCOM)'를 개최한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특히 '바람직한 핀테크 생태계 조성방안'을 주제로 정책포럼을 준비, 정부와 업계의 심도 깊은 고민과 해법을 풀어낼 예정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주용완 단장의 주제 발표와 한국핀테크포럼의 박소영 의장, KB핀테크HUB센터의 권혁순 센터장, 한국NFC의 황승익 대표 등이 패널로 참석한다.

또한 금융감독원 차재성 수석이 국내 핀테크 산업 현황과 생테계 조성방안에 대한 금융당국의 입장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준비됐다.

이밖에 핀테크 특허 분쟁사례와 대응전략(테크앤로 구태언 대표변호사), 핀테크 미래전략(창조경제연구회 이명호 상임이사), 자본시장의 핀테크 대응과 추진전략(자본시장연구원 이성복 연구위원) 등도 진행한다.

업계에서는 삼성전자에서 삼성페이에 대해 설명하고, SK플래닛에서 지불결제 분야의 핀테크 추진전략을 전한다. 한국EMC에서는 안전한 핀테크를 위한 리스크 기반 보안강화 방안을, 안랩에서는 핀테크 시대의 보안 트렌드 변화와 자율보안 방향을 제시한다.

크루셜텍은 생체정보를 이용한 전자결제 보안인증 솔루션을 설명하고, KTB솔루션에서는 핀테크 보안과 모바일 인증 신기술을, 브릴리언츠에서는 스마트 멀티카드에 대해 소개할 전망이다.

콘퍼런스 참가신청은 홈페이지(www.inews24.com/nexcom/2015)에서 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이메일(biz@inews24.com)로 하면 된다.
이혜경기자 vixe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