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치준 전 삼성전기 대표, 연봉 14억6천800만 원


[양태훈기자] 최치준 전 삼성전기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해 총 14억6천800만 원의 보수를 지급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삼성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최치준 전 사장의 지난해 보수총액은 14억6천800만 원으로, 급여 7억8천400만 원, 상여금 6억6천300만 원, 기타 근로소득 2천100만 원으로 집계됐다.

허강헌 삼성전기 전무의 보수총액은 8억200만 원으로, 급여 4억7천100만 원, 상여금 2억4천400만 원, 주식매수선택권 행사이익 5천400만 원, 기타 근로소득 3천300만 원을 받았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