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 주총 통해 임원인사


산업용 IoT와 빅데이터 적용해 스마트팩토리 구축

[김국배기자] 포스코ICT가 정기 주주총회를 통해 윤동준 포스코 부사장을 비상무이사로, 윤덕일 상무(경영기획실장)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포스코ICT는 기존 최두환 대표이사(사장)를 포함 사내이사 2명, 비상무이사 1명, 사외이사 1명(서정연, 서강대 컴퓨터공학부 교수) 등 총 4명 체제로 운영될 예정이다. 최동덕 포스코에너지 전 감사는 상임감사로 선임했다.

또 포스코ICT는 올해 산업용 사물인터넷(IoT)과 빅데이터를 접목한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하고 제조현장에 적용하는 사업을 성장동력으로 육성하기로 했다. 신재생 에너지 발전 인프라를 비롯해 송·배전시스템 구축, 에너지 효율화, 중국 대상 대기환경 솔루션 공급 사업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포스코ICT 관계자는 "포스코와 패밀리사의 본원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스마트팩토리 구축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에너지효율화, 환경솔루션 등 신수종 사업도 궤도에 올려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