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MA, 최고 스마트폰에 G3·아이폰6 선정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모두 고루 호평


[민혜정기자]모바일월드콩그레스2015(MWC 2015) 주최사 GSMA는 3일(현지시간) '최고의 스마트폰(Best smartphone of the year)'상에 LG G3'와 '아이폰6'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GSMA는 "'LG G3'는 170여개의 글로벌 파트너사에 공급됐고, LG전자의 휴대폰 매출을 2013년 대비 연간 16% 증가시키는 데 결정적인 기여를 했다"고 말했다.

특히 세계 최초 쿼드HD 디스플레이, 손떨림방지(OIS)플러스를 탑재한 1천300만 화소 카메라, 레이저 오토 포커스 등 최강 하드웨어를 높이 평가했다. 또 제스처 샷, 스마트키보드, 노크코드 등 사용자경험(UX)도 호평했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 (사장)은 현지 기자 간담회에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의미 있는 글로벌 톱3를 달성하겠다"며 "앞으로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기기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바르셀로나(스페인)=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