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추석 연휴 모바일 쇼핑 비중 급증


모바일 쇼핑 비중 45% 달해…인기 아이템은 여성 가을 패션

[장유미기자]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는 평소보다 모바일 쇼핑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G마켓은 올 추석 연휴 기간인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쇼핑 채널을 조사한 결과, 모바일 구매 비중이 전체의 4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G마켓의 올해 평균 모바일 구매 비중이 30% 수준임을 감안하면 상대적으로 높은 비율이다.

G마켓 관계자는 "귀성길 등 장소에 상관없이 쇼핑이 편리한데다 명절 전 배송 지연 등 우려로 구매를 미뤘던 상품들을 주문하는 수요가 증가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실제로 G마켓에 따르면 올 초 설 연휴 기간에도 모바일 구매 비중이 평소보다 높았다. 올 초 설을 앞둔 기간인 지난 1월 23일부터 26일까지 모바일 구매 비중은 25% 였으나, 설 연휴 기간인 1월 30일부터 2월 2일까지는 모바일 구매 비중이 36%에 달했다. 지난해 추석 역시 연휴 기간 동안 모바일 구매 비중이 21%로 지난해 평균인 16%에 비해 높았다.

또 이번 추석 기간 중 모바일 쇼핑 품목 중 가장 인기가 높은 제품은 여성용 가을 의류로 조사됐다. 추석 이후 본격적인 가을을 맞아 이를 미리 준비하려는 수요가 몰린 것으로 풀이된다. 많이 팔린 10개 품목 중 재킷, 코트, 카디건 등 6개 품목이 여성용 가을의류로 조사됐다. 이 밖에도 아동용 기저귀, 기초 화장품 등 주로 여성들이 많이 쇼핑하는 품목들이 베스트셀러에 이름을 올렸다.

G마켓 강선화 마케팅실장은 "명절 연휴 기간에는 차량으로 이동하는 시간이 많은데다 가족이나 친척집에 머물면서 스마트폰을 접할 시간이 많기 때문"이라며 "특히 연휴기간 베스트셀러 제품들이 대부분 여성 관련 품목"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