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국내 스타트업 개발자 대상 세미나

오는 19일부터 삼성동 디캠프서 '디자인 씽킹 워크숍' 열어


[양태훈기자] 인텔코리아(대표 이희성, 이하 인텔)가 오는 19일과 25일 서울 삼성동 디캠프 6층 다목적홀에서 스타트업과 게임 개발자를 대상으로 워크숍 및 테크니컬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4일 발표했다.

이번 행사는 국내 스타트업들과 게임 개발자들에게 창조적 사고의 경험을 제공, 안드로이드 디바이스 기반의 인텔 최신 기술과 개발자 지원을 위한 인텔의 노력 등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텔은 오는 19일 ‘스타트업을 위한 인텔 디자인 씽킹 워크숍’을 개최한다.

디자인 씽킹은 현재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디스쿨(D-School)의 정식 수업 과정으로 채택돼 큰 호응을 얻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일상생활을 관찰해 문제점을 발견하고 해결책을 도출하는 사고방식과 그 과정을 담고 있어, 이를 기업활동에 접목할 경우 다수의 스타트업들이 겪고 있는 다양한 과제에 관한 창조적인 해결책 발굴을 꾀할 수 있다.

오는 25일에는 ‘스타트업과 게임개발자를 위한 인텔 안드로이드 테크니컬 세미나’가 진행된다.

이 세미나는 '인텔 안드로이드 생태계', '인텔 아키텍처 기반의 안드로이드 NDK 앱 구축', '안드로이드 개발자들을 위한 인텔 소프트웨어 툴' 등을 주제로 한 강연으로 진행된다.

안드로이드에서 타이젠에 이르는 다양한 운영체제(OS)를 지원하는 게임 개발과 관련된 최신 정보 및 이슈로 꾸며질 예정으로, 인텔의 다양한 최신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기술도 소개된다.

사전등록은 무료 참석이 가능하며, 상세 내용은 홈페이지(http://www.dcamp.kr/event/apply/267) 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