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윤부근 삼성 사장, 밀레 세탁기·냉장고에 관심

라인하르트 진칸 밀레 회장과 회동


[민혜정기자] 윤부근 삼성전자 사장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가전전시회(IFA)에서 밀레 부스를 방문, 라인하르트 진칸 밀레 회장을 만났다.

윤부근 사장은 6일(현지시간) 10시20분께 밀레 전시장 찾아 진칸 회장과 함께 전시장을 둘러봤다.

윤 사장과 진칸 회장은 밀레가 주력 제품으로 선보인 'W1' 시리즈의 허니컴 드럼세탁기와 'T1'시리즈 히트컴프 의료 건조기, 식기세척기, 냉장고 등 제품을 살펴봤다.

윤 사장은 밀레의 냉장고 시스템과 모터 방식에 대해 진칸 회장에게 질문하며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허니컴드럼세탁기는 캡슐세제 투입 장치인 캡슐도스(Capdosing)를 장착해 적정량의 액체 세제가 자동으로 세탁물로 투입되는 제품이다.

밀레는 독일 가전 시장 점유율 1위 업체로 이번 IFA에서 '소비자를 매혹시켜라(Creating Fascination)'라는 주제로 빌트인 가전, 태양열을 활용한 의료건조기와 식기세척기 등 친환경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