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삼성, UHD OLED TV '깜짝 공개'

소니 이어··고화질 경쟁 '불꽃'


[민혜정기자] 삼성전자가 울트라HD(UHD)를 지원하는 OLED(올레드)TV를 국제가전전시회(IFA)에서 선보인다.

UHD OLED TV는 소니가 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2013에서 시제품을 선보인 바 있다. OLED TV의 화질 경쟁이 가열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5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UHD를 지원하는 OLED TV를 IFA에서 공개한다고 밝혔다.

LCD 패널을 이용한 UHD TV는 상용화 됐지만 디스플레이 수율 문제 때문에 OLED를 사용하는 UHD TV는 소니 외에 선보인 업체가 없었다.

UHD OLED TV의 해상도는 현재 LCD패널을 사용하는 풀HD급 대비 해상도가 2배 정도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성전자 유럽법인 마케팅 총괄 마이클 죌러는 "UHD와 올레드 TV, 차세대TV의 완벽한 결합이 UHD OLED TV"라고 말했다.

베를린(독일)=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