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리밍, 美 타임워너케이블에 모바일 동영상 솔루션 공급

주요 고객사 확대로 모바일 동영상 솔루션 시장 주도


[김현주기자] 모바일 멀티미디어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넥스트리밍(대표 임일택)은 미국 케이블 네트워크 시장 점유율 2위인 타임워너케이블에 'NexPlayer SDK(넥스플레이어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를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타임워너케이블에 제공하는 이번 솔루션은 미디어 서비스 업체들이 모바일 환경에서 하드웨어 코덱자원을 최대한 활용하도록 설계돼 HD급 실시간 스트리밍 방송 및 VOD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해준다.

보급형에서부터 최신 스마트폰까지 더 많은 소비자들이 자신의 기기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최신 코덱과 프로토콜을 지원한다.

넥스트리밍은 HBO, TURNER, DIRECTV 등 글로벌 거대 방송, 통신, 미디어 부문의 주요 업체들을 고객사로 두고 있다. 올 1분기에는 NHN에 '넥스플레이어 SDK'를 제공하는 등 글로벌 모바일 동영상 소프트웨어시장에서 입지를 넓혀나가고 있다.

임일택 넥스트리밍 대표는 "미국 최대 케이블 네트워크 사업자 중 하나인 타임워너케이블에 넥스트리밍의 기술을 제공하게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모바일 동영상시장에서 지속적으로 기술을 개발하고 고객사를 늘려나감으로써 미국을 비롯해 전세계 사용자들이 더 좋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인터넷 비즈니스 사업자, 네트워크 사업자, 방송 및 통신 관련 사업자 등이 온라인 비디오 서비스 제공 업체인 '훌루(Hulu)' 인수경쟁에 나서고 있다. 세계적으로 동영상 소비 패턴이 전통적인 TV 및 PC기반에서 모바일 시청으로 이동하고 있기 때문. 비디오 전송 플랫폼 및 모바일 비디오 플레이어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이유다.

김현주기자 hanni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