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푸딩 얼굴인식', '얼마나 닮았나' 기능 추가

연예인과 닮은 정도 측정해줘


[민혜정기자] KTH(대표 서정수)는 '푸딩얼굴인식' 앱에 '얼마나 닮았나' 기능을 추가했다고 26일 발표했다.

'푸딩얼굴인식'은 스마트폰으로 얼굴 사진을 찍어 입력하면 사진과 가장 닮은 연예인을 보여주는 앱이다.

KTH가 이번에 도입한 '얼마나 닮았나' 기능은 이용자가 선택한 연예인과 얼마나 닮았는지 백분율 및 'A+ 부터 F'까지의 등급으로 알려준다. 같은 연예인이라도 인물의 표정 및 포즈에 따라서 각기 다른 결과가 나올 수 있다.

최유성 KTH 푸딩얼굴인식 사내벤처 대표는 "푸딩얼굴인식의 '얼마나 닮았나'가 스마트폰 이용자들 사이에서 필수 놀이로 자리잡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