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 네티즌들이 히딩크 사단에 상장 수여

 


네티즌들이 히딩크 감독과 국가대표 축구선수단에게 상장을 수여할 계획이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온세통신(대표 황기연)은 자사의 인터넷 포털 서비스인 신비로를 통해 2002 한·일 월드컵에서 4강의 쾌거를 올린 히딩크 사단에 그들의 업적을 기리는 상패를 수여키로 했다.

신비로에서는 오는 6일까지 네티즌들이 히딩크 감독 및 선수들에게 전달하는 재치있는 문구를 선정해 상패를 제작할 계획.

특히 이번에 수여할 상패는 기존의 틀에 박히고 딱딱한 문구가 새겨진 상패가 아니라 선수들의 공헌도와 개인기를 재치있고 개성있게 표현한 재미있는 상패문구가 새겨진다. 이번 상패수여의 대상에는 히딩크 감독 및 박항서 코치, 우리 대표팀 선수들 뿐 아니라 12번째 태극전사로 대한민국의 축구 열정을 전세계에 알리는데 크게 공헌한 붉은악마도 포함된다.

네티즌들에게 벌써부터 인기를 얻고 있는 이 게시판에는 네티즌들은 히딩크 감독에게는 어퍼컷 상을, 황선홍 선수에게 붕대 투혼을 보여준 정신적 지주상, 안정환 선수에게는 여성축구팬 모음상, 김남일 선수에게는 태클상, 설기현 선수에게는 최고의 찬스상 등을 주자는 의견들로 북적이고 있다.

이구순기자 cafe9@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