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녀' 수지, 서든어택과 만났다

넥슨, 서든어택 2.0 대규모 업데이트 예고


[허준기자] '대세녀' 수지와 1등 총싸움게임 '서든어택'이 만났다.

넥슨코리아는 게임하이가 개발한 서든어택이 미쓰에이 수지를 홍보 모델로 내세우고 여름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한다고 12일 발표했다.

'서든어택2.0'으로 명명된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는 6주간 총 세번에 걸쳐 실시되며 이를 통해 그래픽 및 특수효과, 사운드 등이 대폭 개선됨과 동시에 신규 맵과 게임 아이템이 추가된다.

또한 이용자들의 실력에 맞는 방을 자동으로 찾아 빠르게 입장시켜주는 기능과 함께 다양한 신규 시스템과 콘텐츠가 도입될 예정이다.

12일 실시된 첫 번째 업데이트 '진화의 시작'에서는 게임 내 인기 맵인 '제3보급창고', 'A보급창고', '웨어하우스' 등 5종의 맵 그래픽이 상향돼 보다 실감나는 전장이 구현됐다.

기본 캐릭터 그래픽과 게임 내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기본 무기 그래픽의 퀄리티도 상향됐으며 총기 장전 및 발사 모션 변경, 피탄, 폭발, 파괴 등의 특수효과 연출과 함께 타격음, 배경음악 등 모든 사운드가 대폭 개선됐다.

또한 최대 8명까지 다른 게이머와 팀을 구성해 실제 이용자들과 동일한 모습으로 행동하는 인공지능 캐릭터를 상대로 팀데스매치, 폭파미션을 즐길 수 있는 'AI-Bot모드'가 추가됐으며 놀이공원을 모티브로 제작된 신규 팀데스매치 맵 '파크 레볼루션'이 도입됐다.

더불어 넥슨코리아는 이번 업데이트를 맞아 인기그룹 미쓰에이의 수지를 앞세워 대대적인 홍보활동을 펼친다. 지난 주 티저 페이지와 각종 TV CF를 통해 신원미상의 여인으로 등장, 많은 이용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냈던 수지는 오늘 공개된 영상을 통해 강인한 여성으로 변모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게임하이 김대훤 개발이사는 "그간 서든어택의 그래픽적인 측면을 보강하기 위해 오랜 시간 동안 대대적인 노력을 기울였다"며 "많은 게이머분들께서 서든어택의 향상된 그래픽과 사운드로 인해 더욱 박진감 넘치고 실감나는 게임을 즐길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허준기자 jjoony@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