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마이피플, 나만의 채널 '오픈채널' 론칭


일반 이용자도 채널 개설해 활용 가능

[김영리기자]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유무선 통합 메신저 마이피플에 누구나 자유롭게 채널을 개설하고 운영할 수 있는 '오픈채널'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2일 발표했다.

마이피플 '채널'은 다음 제휴사의 브랜드 정보와 할인쿠폰, 이벤트 소식 등을 비롯 다음 내부 서비스 소식을 마이피플 이용자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다.

'오픈채널'은 다음과 제휴 계약 관계가 없는 일반 이용자나 단체 등도 자신만의 채널을 개설하고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 기존 채널과 가장 큰 차이점이다.

오픈채널 개설은 개설 페이지(mypeople.daum.net/mypeople/web/openchannel.do)에서 간단한 실명 인증을 거친 후 바로 가능하다.

오픈채널에서는 기존 제휴 채널들과 함께 사진이나 동영상, 텍스트 정보를 전송할 수 있다. 쿠폰 당첨 기능도 제공해 간단한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다.

기업 및 중소상공인들은 오픈채널 서비스를 통해 비용 없이 신제품 출시나 이벤트 소식 등을 효과적으로 알리고 일반 이용자들은 모임 공지나 특정 카테고리에 대한 개인 의견 및 정보 등을 공유할 수 있다.

다음은 오픈채널 개설자들에게 온라인 홈페이지 또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자신의 채널을 홍보할 수 있는 '오픈채널 바로가기' 버튼과 QR 코드 등을 제공함으로써 이용자들의 접근성을 높이도록 지원한다.

예를 들어 동네 마트라면 매장 내부와 전단지에 QR코드를 부착해서 단골 고객들에게 채널 구독을 독려하고 타임 세일 정보나 할인쿠폰 등을 오픈채널에서 제공함으로써 이용자 유입을 확대할 수 있다.

다음커뮤니케이션 고정희 소셜기획팀장은 "오픈채널은 단골 고객들을 위한 모바일 마케팅 방법을 찾던 지역 중소상공인들이나 조모임이 활발한 대학생, 개인 미디어 채널을 원하는 일반 이용자들 모두가 다양한 방법으로 활용할 수 있다"며 "마이피플 가입자들은 정보 취득 뿐 아니라 정보 생산까지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고 말했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