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TGI와 외식상품권 24.3억원 매출 달성 '사상최대'


[정은미기자] 소셜커머스 전문기업 티켓몬스터(대표 신현성)은 패밀리레스토랑 티지아이(TGI)프라이데이스와 함께 선보인 커플 외식상품권이 2차에 걸쳐 13만장 넘게 판매되며, 총 24억3천만원의 매출을 달성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소셜 외식업계에서 단기간 단일품목 판매로는 사상 최대 매출이다. 앞서 지난 2월 티지아이와 진행한 프로모션 매출 21억6천만원보다 12.5% 증가하며 기록을 경신했다.

이번에 판매한 상품은 티지아이의 '베스트커플세트'로, 인기메뉴인 머쉬룸 치킨 까르보나라 빠네와 잭다니엘 찹 스테이크, 가든 샐러드와 소다음료 2잔으로 구성됐다.

정상가 5만1천700원을 62% 할인한 1만9천900원에 선보여 소비자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김호철 티켓몬스터 B2B팀 팀장은 "인기 메뉴의 적절한 상품 구성, 파격적인 가격에 5월 가정의 달이라는 시즌 특수성까지 보태지며 판매도 탄력을 받은 것으로 본다"면서 "이번 딜로 티몬이 업계 평균을 상회하는 결과를 지속적으로 경신하고 있다는데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한편, 티몬은 작년 3월 티지아이의 신규 런치세트 출시 기념으로 첫 프로모션을 실시한 이래 8번째 앵콜을 진행했다. 지금까지 팔린 쿠폰의 수는 43만장, 총 매출액은 65억원에 달한다.

정은미기자 indiu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