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우 카카오 대표 "내년이면 상장요건은 될듯"


[김영리기자] 모바일메신저 카카오톡을 운영하는 카카오가 내년 증시에 상장한다는 업계 소문과 관련, 이를 부인하고 나섰다.

이석우 카카오 공동대표는 4일 "현재로서는 증시 상장 계획을 하지도 않고 추진 중이지도 않다"고 잘라말했다.

이 대표는 "투자자 대상으로 기업설명회(IR)를 하는 과정에서 내년 정도께 수익 기반이 안정화돼 상장 요건이 될 것 같다고 말한 게 와전이 됐다"고 덧붙였다.

또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세종텔레콤 인수를 통한 우회 상장설에 대해서도 "전혀 사실 무근"이라며 "상장을 하더라도 다른 방법이 얼마든지 있는데 왜 통신사를 통하겠느냐"라고 반문했다.

한편 카카오는 현재 자금 조달을 위해 해외 투자사를 상대로 투자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