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5, 오는 6월에 나온다"


폭스콘 관계자 "생산인력 1만8천명 모집 중"

[김익현기자] 아이폰5가 오는 6월 출시될 것이란 주장이 제기됐다. 이번엔 아이폰 생산담당 업체인 폭스콘의 인력 채용 관계자에게서 나온 발언인 만큼 상당히 신빙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폭스콘의 채용담당자는 일본 TV도쿄의 인기 프로그램인 '월드비즈니스위성방송'과 인터뷰를 통해 "올 여름 아이폰5가 출시될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주요 외신들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아이폰 출시 얘기는 폭스콘 채용 문제에 대해 이야기하는 중에 나왔다. 기자가 폭스콘 관계자에게 "생산라인 인력을 얼마나 고용할 계획이냐"고 묻자 "아이폰 차기 모델 때문에 1만8천명 가량 모집하고 있다"고 밝힌 것.

기자가 아이폰5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이냐고 재차 묻자 이 관계자는 차세대 아이폰이 6월에 나올 것이라고 답변했다.

그 동안 아이폰5 출시 시기를 놓고 여러 루머들이 나돌았다. 지난 해 아이폰4S 출시 직후부터 각종 설들이 끊이지 않을 정도였다. 최근까지 가장 유력한 설은 올해 10월 경에 차기 모델이 나올 것이란 루머였다.

이런 가운데 애플 전문 외주 생산업체인 폭스콘의 채용 담당자가 아이폰5 출하 시기를 공식 언급하면서 '6월 출시설'에 무게가 실리게 됐다.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