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부실' 애플, 이탈리아서 13억원 과징금


"부당한 AS 및 품질 보증 정보로 피해 입혔다"

[원은영기자] 이탈리아 반독점 규제 당국은 애플이 AS와 품질 보증에 대한 적절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아 소비자에게 피해를 입혔다며 90만 유로(약 13억6천만 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고 27일(현지시간) 허핑턴포스트가 전했다.

이탈리아 당국은 애플의 3개 자회사인 애플 세일즈 인터내셔널, 애플 이탈리아, 애플 리테일 이탈리아가 불공정한 광고를 내보내며 AS 비용과 관련해 소비자들에게 명확하지 않은 정보를 제공한 점이 이탈리아 법에 저촉된다고 말했다.

애플이 추가적 제품보증 서비스인 ‘애플케어 프로텍션 플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때, 무료 보증 서비스와 일정부분 중복된다는 명확한 설명이 빠져있어 소비자들이 이 추가 서비스를 구입하도록 부추기고 있다고 이탈리아 규제 당국은 설명했다.

한편 이달 초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애플이 경쟁사의 진입을 막기 위해 5개 전자책 출판사와 가격 담합 행위를 벌여 경쟁 법규를 위반했는지 여부에 관한 조사를 착수했다.

원은영기자 gr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