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SJ "애플, 아이패드3 10월부터 시험 생산"


[로스앤젤레스=이균성 특파원] 애플이 오는 10월부터 아이패드3 시험 생산에 들어간다고 1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이를 위해 아시아 부품 공급업체 및 조립업체와 작업에 들어갔으며, 출시 시점은 내년초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품공급 업체들은 이미 아이패드3의 부품을 소량 공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부품업체의 관계자는 이와 관련 "애플이 4분기 생산용으로 아이패드3 150만대 분량의 부품을 이미 주문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부품업체들은 내년초 아이패드3 공식 출시에 앞서 4분기에 아이패드3 부품 제품생산율을 높이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애플 대변인은 이에 대해 답변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패드3는 2048*1536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장착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현재의 아이패드2는 해상도가 1024*768이다.

한편 애플은 지난 2분기에 930만대의 아이패드를 공급한 바 있다. 이 덕분에 애플의 순이익은 73억1천만 달러로 지난해 동기에 비해 100% 이상 늘어났다.

/로스앤젤레스(미국)=이균성 특파원 gsle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