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모토로라 합병, 외신들은 어떻게 보도했나


구글이 모토로라를 전격 인수했습니다. 더 정확하게는 모토로라의 휴대폰 사업 부문인 모토로라 모빌리티를 125억달러에 인수했습니다.

현금 보유고가 약 400억달러에 이르는 구글이지만, 모토로라 인수를 위해 꽤 공을 쏟은 셈입니다.

당연히 시장에 미치는 파장은 엄청납니다. 당장 안드로이드 진영 단말기 업체들은 이번 인수가 신경쓰이는 이슈가 아닐 수 없을 겁니다. 여기에 애플과 벌이고 있는 'N스크린 경쟁'에도 큰 영향이 있을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도 모토로라가 보유하고 있는 엄청난 특허 포트폴리오 역시 향후 시장 판도에 변수가 될 가능성이 많습니다.

그 외에 모토로라가 갖고 있는 셋톱박스 부문 역시 관심의 대상입니다. 잘 아는 것처럼 구글은 수 년 동안 TV사업에 진출하려고 애를 썼지만, 제대로 성공하지는 못했습니다. 그런 구글에게 모토로라는 하나의 계기가 될 수도 있다는 겁니다.

잠시 제 개인적인 분석을 덧붙여볼까요? 저는 이번 인수를 스마트폰이란 단일 플랫폼 관점에서 보는 건 단견이라고 생각합니다. 애플도 마찬가지입니다만, 구글 역시 궁극적으로 지향하는 점은 '거실의 지배자'입니다. 스마트폰은 그 최종 목표를 향해 가는 정착지일 따름이구요.

따라서 이번 인수의 진정한 의미를 파악하려면 '모토로라의 휴대폰 사업 부문'만 봐선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래리 페이지 역시 모토로라가 안드로이드 강자일 뿐 아니라 홈 어플라이언스 시장의 지배자이기도 하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이런 저런 이유들 때문일까요? 내외신 막론하고 오늘 톱 뉴스는 단연 구글의 모토로라 인수입니다. 아까 잠깐 봤더니 네이버 검색어 1위도 구글의 모토로라 인수가 차지했네요.

1. 스트레이트

[테크크런치] Google Buys Motorola Mobility For $12.5B, Says “Android Will Stay Open”
[테크크런치] Google Goes Soup-To-Nuts On Android With Bid For Motorola
[구글 공식 블로그] Supercharging Android: Google to Acquire Motorola Mobility

이 이슈를 빼먹을 간 큰 기자, 간 큰 편집국장은 없겠죠? 테크크런치를 비롯한 모든 매체들이 일제히 뉴스를 쏟아냈습니다.

따라서 스트레이트 기사는 굳이 링크 걸 필요가 없을 것 같습니다. 그냥 대표 주자로 테크크런치 기사를 링크했구요, 구글 공식 블로그에 올라온 글도 함께 소개합니다.

2. 왜 샀나

[허핑턴포스트] Why Google Wants To Buy Motorola Mobility
[All Things D] Motorola Could Get Google Closer to Your Living Room — If the Cable Guys Play Along
[테크놀로지리뷰] Why Google Bought Motorola
[리드라이트웹] Patents, Partners & Capitalistic Greed: Factors That Led Google to Buy Motorola

당연히 "왜?"란 질문이 뒤따르겠죠? 구글이 모토로라를 왜 인수했을까요? 허핑턴포스트와 테크놀로지 리뷰 등이 이런 질문을 제목으로 뽑았습니다.

그럼 내용은?

일단 대부분의 매체들이 모토로라가 보유한 방대한 특허 쪽에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테크크런치, 테크놀로지리뷰 등의 기사도 이런 논조가 강합니다. 리드라이트웹은 특허, 파트너, 그리고 탐욕을 꼽았네요.

반면 All Things Digital은 좀 다르게 접근하고 있습니다. 구글이 모토로라 인수를 통해 TV사업을 발전시키긴 쉽지 않을 거란겁니다.

3. 휴대폰 시장 판도

[매셔블] Nokia & RIM Shares Jump Following Google’s Motorola Mobility Acquisition
[기가옴] Will hardware makers trust Google after Motorola buy?
[테크크런치] By Buying Motorola, Google Can Now Do Whatever The Heck They Want With Android

그렇긴 하더라도 휴대포 시장 판도 변화에 신경을 안 쓸 수가 없지요. 매셔블이 따르면 이번 인수 이후 노키아, RIM 등이 반사 이익을 누리고 있다고 전해주고 있네요.

테크크런치는 모토로라 인수로 구글이 안드로이드 생태계를 사실상 쥐락펴락하게 됐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반면 기가옴은 하드웨어 업체들, 즉 단말기 업체들도 '생태계 창조주'인 구글 간의 신뢰 관계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이거 간단한 문제는 아닐 듯 합니다. 갑자기 야구 얘기를 해서 미안합니다만, 얼마 전 모 구단 선수가 "자꾸 투수 영입하냐?"며 반발한 적 있습니다. 당연하지요. 자기 입지가 줄어드는데. 단말기 업체들이 구글에 대해 갖는 심정이 그렇지 않을까요? 기가옴이 그런 점을 짚어주고 있습니다.

4. 합병 규모는?

[포천] Where does Google-Motorola rank?

이런 뉴스가 나오면 궁금한 것 중 하나가 돈 얘기지요. ㅎㅎㅎ. 저도 궁금합니다. 그래서 뒤져봤더니, 포천에 이런 뉴스가 떴네요.

간단하게 말해 이번 합병은 올 들어 성사된 것 중 규모 면에서 11번째로 크다고 합니다. IT분야에선 마이크로소프트(MS)의 스카이프 인수를 제치고 최대 규모 합병이라고 하네요.

5. 누가 노렸나?

[기가옴] Exclusive: Guess who else wanted to buy Motorola?

기가옴이 '특종 보도'한 뉴스입니다. 모토로라가 막판까지 MS와도 협상을 계속했다고 하네요. 그런데 MS는 모토로라의 하드웨어 사업 부문에는 관심이 없고 오로지 특허에만 눈독을 들였다고 합니다.

모토로라가 구글의 품에 전격적으로 안긴 덴 이런 정황이 크게 작용했던 것 같습니다.

6. 핵심은 특허?

[매셔블] Could Google’s Motorola Acquisition Ease Its Patent Woes?
[인포메이션위크] Google-Motorola Deal: Apple Outsmarted On Patents?
[인포메이션위크] Google's Motorola Mobility Buy: Patent Power Shift

이런 저런 설명들이 있지만, 그래도 이번 인수의 핵심은 모토로라의 특허입니다. 매셔블, 인포메이션위크 등은 구글의 모토로라 인수 이후 전개될 특허 전쟁의 향배에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7. 시장 반응은

[비즈니스인사이더] Microsoft's Mobile Boss Andy Lees Is Talking Nonsense About Google-Motorola
[EE타임스] What Google/Moto means for Android OEMs

이번 합병 성사 직후 MS의 모바일 사업 부문장이 "파트너와 대등한 관계를 유지하는 건 윈도폰" 뿐이라고 이야기했답니다. 이 소식은 비즈니스인사이더가 전해주고 있네요. 그런데 논조는 약간 삐딱합니다. ㅎㅎㅎ. "넌센스 같은 소리"란 반응이네요.

EE타임스는 OEM 업체들에게 미칠 파장을 정리해줬네요.

8. 부작용은 없나

[와이어드] Google’s Motorola Play Could Alienate Android Teammates
[CNN] Why the Google-Moto deal may not result in better phones
[비즈니스인사이더] THE TRUTH ABOUT THE GOOGLE-MOTOROLA DEAL: It Could End Up Being A Disaster

얼마 전 인기를 끌었던 '킹스스피치'란 영화 기억나시죠? 그 영화에 조연으로 살짝 나오는 커플이 있습니다. '세기의 결혼'으로 유명했던 에드워드8세와 심슨 여사입니다. 에드워드 8세는 사랑을 위해 왕위까지 버린 인물로 유명하지요.

그런데 둘의 그 뒤 생활이 어땠는지 아세요? 불행하게 마감됐다고 합니다. 모든 세기의 로맨스가 "그 둘은 모든 난관을 뚫고 결혼에 성공했더가"고 끝나는 건 그 때문입니다. ㅎㅎㅎ.

자, 그럼 이번 합병을 그런 관점에서 한번 볼까요? 구글과 모토로라의 결혼. 이건 AOL과 타임워너의 결합보다 훨씬 더 임팩트가 큰 사안입니다.

그런데 이런 결합이 시장에서 해피엔딩으로 끝날 수 있을까요? 부정적인 시각들이 만만치 않네요.

와이어드는 안드로이드 진영의 팀워크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CNN은 둘의 결합이 좀 더 뛰어난 스마트폰 생산으로 이어지지 않을 것이란 전망을 제기하고 있네요.

비즈니스인사이더는 한 술 더 떴습니다. 안드로이드 파트너업체 간의 갈등이 뒤따를 것이란 이유. 그리고 휴대폰 사업 자체가 구글의 핵심사업과 너무나 동떨어져 있다는 것. 그리고 둘의 조직 문화가 너무 다르다는 게 그 이유입니다. 이런 이유들은 AOL과 타임워너 합병 때도 제기됐던 문제들이지요.

과연 이런 전망들이 맞아떨어질까요? 관심을 갖고 지켜볼 사안인 것 같습니다.

9. 법적인 문제는

[씨넷] Google-Motorola likely to draw regulatory scrutiny
[더스트릿] Google: Motorola's No Antitrust Worry

합병에 합의했다고 끝나는 문제는 아닙니다. 독점을 초래할 우려가 없는지, 등 미국 규제 당국의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

씨넷이 이런 부분을 짚어줬네요. 더스트릿은 구글 측이 반독점 이슈는 없을 것으로 자신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해주고 있습니다.

10. 향후 행보는

[비즈니스인사이더] Everyone Who Thinks Google's Just Going To Spin Off Motorola's Lousy Hardware Business Needs To Consider Another Scary Possibility...

비즈니스인사이더가 이번 합병 이후 구글의 행보에 대해 짚어줬습니다. 한 마디로 하자면, 하드웨어 부문을 떼내 버릴 것이란 생각을 하기 싶지만, 다른 가능성도 많다는 겁니다. 좀 더 큰 그림을 그리고 있을 것이란 거지요.

11. 소비자들에겐 어떤 영향

[허핑턴포스트] How Google's Acquisition Of Motorola Mobility Could Affect You
[CNN] Motorola deal boosts Google's move into home automation

소비자들에겐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 CNN이 잘 짚어줬네요. 홈 오토메이션을 가속화하게 될 거란 얘기입니다. 앞에서도 얘기했듯, 구글의 장기 N스크린 전략의 한 기점이 될 것이란 얘기입니다.

>12. 구글 인수 역사

[허핑턴포스트] Google's 5 Most Expensive Acquisitions To Date

허핑턴포스트는 구글이 그동안 단행한 5대 인수 합병을 정리해줬네요. 허핑턴포스트를 보면, 편집을 정말 확실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한 가지 이슈를 집중적으로 파고든다는 느낌이 많이 듭니다.

13. 애플은

[폭스뉴스] Apple vs. Google: Who Will Own the Tech World?
[기가옴] Should Apple buy a carrier, or just go around them?

냉정하게 말하자면, 지금 IT 시장은 애플과 구글이 경쟁의 키를 쥐고 있습니다. 폭스, 기가옴 등이 이런 부분을 짚어줬습니다.

폭스뉴스는 애플과 구글 중 누가 IT 시장을 지배할 것이냐는 내용의 기사를 썼구요, 기가옴은 애플과 단말기업체를 인수해야 하는 건가? 란 질문을 던졌네요.

14. 알아야 할 것들

[PC매거진] Google Acquires Motorola Mobility: What You Need to Know

/아이뉴스24 글로벌리서치센터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