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갤럭시탭에 엠앤소프트 '스피드나비' 탑재된다

모바일 엑스포 2011서 태국용 갤럭시탭에 기본 탑재된 '스피드나비' 첫 선


엠앤소프트(대표 박현열)는 태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삼성 '갤럭시탭'에 자사의 글로벌 내비게이션 SW 애플리케이션 '스피드나비'를 공급한다고 14일 발표했다.

태국 갤럭시탭용 '스피드나비'는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태국 '모바일 엑스포 2011'에서 태국 소비자들에게 처음으로 공개됐다.

엠앤소프트 경영기획팀 천규성 과장은 "엠앤소프트 스피드나비는 현재 태국 외에도 중국,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쪽 일부 솔루션을 확보하고 있다"면서도 "다른 나라쪽에 판매되는 갤럭시탭에도 스피드나비가 탑재될지의 여부는 정해진 바가 없다"고 말했다.

이 앱은 실제 도로 및 지형의 모습을 촬영해 3D로 표현한 3D 지도를 적용했다. TTS(Text To Speech) 기능을 통해 사전 녹음되지 않은 지역 명칭에 대한 안내를 강화했으며, 에코 드라이빙 기능, 주행거리, 연료 소모 등 차량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트립 기능 등이 탑재됐다.

이외에도 명칭 검색, 주소 검색, 마이 포인트 검색을 한 번에 사용할 수 있는 통합검색 기능을 적용했으며, 다양한 언어 지원을 통해 영어뿐만 아니라 한국어와 중국어, 일본어, 베트남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등으로도 음성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엠앤소프트는 지난 2007년 6월 애프터 마켓용 내비게이션SW인 '스피드나비' 태국 버전을 출시해 출시 첫 해부터 판매 1위를 기록하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엠앤소프트는 적극적인 동남아 시장 개척을 위해 삼성전자와 지난 12월 MOU를 체결했다.

엠앤소프트 해외사업실장 전영만 이사는 "이번 태국 갤럭시용 '스피드나비' 탑재는 엠앤소프트의 우수한 기술력을 해외시장에서도 인정받은 좋은 예"라며 "전략적인 글로벌 전자지도 확보, 서비스 사업 전개 및 현지화 전략 등을 통해 진출 국가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웅서기자 cloudpar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