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컴즈, 1분기 영업익 16억…2분기 연속흑자


SK커뮤니케이션즈가 2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는 올해 1분기에 매출 518억원, 영업이익 16억원과 당기순이익 6억원을 올렸다고 4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9% 감소했지만 전년동기 대비 15.6% 증가했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역시 전년동기 대비 모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부문별 매출로는 커뮤니티 189억원, 광고 176억원, 검색 79억원 등으로 나타났다. 광고는 전분기 대비 9.4% 줄어들었지만 전년동기 대비 35.3% 늘어났다.

특히 검색의 경우 전분기 대비 8.4%, 전년동기 대비 50.8% 증가해 지난해 4분기에 이어 1분기에도 매출 신장을 이끌었다.

SK커뮤니케이션즈 송재길 CFO(최고재무책임자)는 "시맨틱 검색, 신규 SNS 등 새롭게 선보인 서비스들이 좋은 반응을 보여 상반기 주요 광고 물량이 완판됐다"며 "2분기에는 스마트폰 중심 모바일 서비스를 잇달아 출시하는 등 포털과 모바일 서비스 간의 시너지로 성장을 가속화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혜정기자 heath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