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한은 총재 "저금리 장기화, 바람직하지 않다"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는 23일 기준금리가 현재와 같이(2.0%) 낮은 상태로 오래 머무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을 내놨다.

이 총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현재의 기준금리가 너무 낮은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 "낮은 금리가 장기화되는 것은 좋지 않다"고 답변했다.

출구전략 시행 시기와 관련해 '한 주 전 국감에서 내년 상반기 전에도 금리를 올릴 수 있음을 시사한 것이 아니냐'고 묻자 "국제적으로 날짜를 정해 조율할 상황은 아니라는 의미"라며 구체적인 시기를 점치기는 이르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윤증현 기획재정부 장관은 "사안에 따라 출구전략이 선진국보다 빠른 것도, 느린 것도 있을 수 있다"며 "보는 시각에 따라서는 이미 일부 시작된 것도 있을 수 있다"고 언급했다.

박연미기자 chang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