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 백학 정보화 마을서 정보화 봉사활동

"한국 정보화에 앞장설 것"


퀄컴코리아가 지난 31일 역대 '퀄컴 IT 투어' 및 '큐리어시티' 참가 학생 총 40여명과 함께 경기도 연천의 '백학 정보화 마을'을 방문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벌였다.

백학 정보화 마을은 지난 해 퀄컴의 프로슈머 동아리 큐리어시티 학생들이 봉사활동을 위해 방문하며 퀄컴과 인연을 맺었다. 정보화 마을 특성상 마을 대부분 세대에 PC가 갖춰져 있다.

이날 참가 학생들은 2인 1조로 짝을 이뤄 세대별 PC점검과 교육을 실시했다. 마을 주민과 함께 일손을 돕는 등 봉사 활동도 벌였다.

퀄컴에서 올해로 6년 째 진행 중인 '퀄컴 IT 투어'와 퀄컴의 전국 대학생 모바일 프로슈머 동아리 '큐리어시티'는 국내 이공계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퀄컴의 차세대 IT 핵심 인력 양성과정이다.

이번 봉사활동은 퀄컴이 후원하는 우리나라의 IT산업을 이끌어갈 차세대 IT인재들이 정보화 마을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함으로써 국내 정보화를 활성화 하는데 기여하자는 취지로 진행됐다.

퀄컴 코리아의 김승수 상무는 "퀄컴은 한국의 실력 있는 차세대 IT인력 양성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한국의 이공계 인재 양성과 한국사회의 정보화에 기여할 수 있는 많은 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