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GSM 2007] LG전자, '샤인' 패밀리 선보여…3G부터 슬라이드, 바, 폴더로 세분화


LG전자가 '초콜릿'에 이어 '샤인'의 3G(세대) HSDPA폰을 비롯해 폴더, 바 등 다양한 모델의 제품을 선보였다.

LG전자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3GSM 세계회의'에서 지난 7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슬라이드 형태의 '샤인(LG-KE970)'을 비롯해 3G, 폴더, 그리고 바 타입의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의 샤인 후속 모델들을 동시에 공개했다.

이번 샤인 패밀리는 '샤인 슬라이드폰'과 마찬가지로 리얼 메탈 소재가 적용돼 신소재에서 오는 스타일리쉬함이 제품 각각에 그대로 살아있으며, 기존과 같이 견고함과 내구성을 유지시킨 프리미엄 제품군이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기존 샤인 슬라이드와 동일한 13.8㎜의 두께에 VGA급 카메라를 전면부 상단 오른쪽에 추가 장착한 차세대 HSDPA폰 '샤인 3G(LG-KU970)'를 선보였다.

'샤인 3G'는 GSM 방식 샤인 슬라이드와 똑같이 자동 초점 기능을 지원하는 슈나이더 인증 200만 화소 카메라와 512MB의 멀티미디어 전용 메모리를 내장했다.

블루투스 기능을 내장했으며 올해 급성장이 예상되는 차세대 3G폰 시장에서 LG전자의 주력모델로 활약할 계획이다.

또한 LG전자는 메탈 소재가 지닌 차가운 세련미를 극대화한 '샤인 바(LG-KE770)'를 이번 전시회에 공개하며 전시장을 찾은 소비자들을 매료시켰다.

심플한 고급스러움을 추구하는 2.7세대 EDGE 방식의 '샤인 바'는 9.9㎜의 두께에도 불구하고 2M픽셀 카메라, MicroSD 슬롯, 블루투스 등 첨단 기능을 내장했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세련된 폴더 형태를 선호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전면 LCD를 최소화시켜 빛나는 느낌을 극대화시킨 '샤인 폴더'도 함께 전시해 부스를 찾은 업계 관계자들과 관람객들에게 주목을 받았다.

LG전자 안승권 MC사업본부장은 "'초콜릿'에 이어 '샤인'의 글로벌 히트를 자신한다"며 "같은 느낌을 주는 다양한 '샤인' 시리즈를 선보여 다양한 계층의 소비자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