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 CES서 터치스크린 방식 PC 선보여

 


휴렛패커드(HP)가 윈도 비스타로 구동되는 터치 스크린 방식 데스크톱 PC를 선보였다.

테크웹에 따르면 HP는 8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된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터치스마트 PC를 선보였다.

HP는 이와 함께 홈 미디어 서버, 블루레이 디스크 라이터 등 9개 고선명 장비도 선보였다.

이번에 HP가 공개한 터치스마트에는 19인치 LCD 화면과 리모콘, 케이블TV 프로그래밍용 개인영상저장장치(PVR) 등이 장착돼 있다. 물론 키보드와 마우스 등 전통적인 주변장치들도 포함하고 있다.

HP는 터치스마트와 함께 비스타로 구동되는 태블릿PC '파블리온 tx1000 엔터테인먼트 노트북(Pavilion tx1000 Entertainment Notebook)'도 선보였다. 또 고선명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미디어스마트TV 9개 모델도 공개했다.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