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 상품화기획 및 마케팅 상담회' 열린다

 


한류를 세계적인 수출 유망상품으로 육성하기 위한 '한류 상품화기획 및 마케팅 상담회'가 오는 22일 오전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산업자원부와 문화관광부가 후원하고 무역협회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상담회는, 지난 9월에 열린 '한류상품화 아이디어 공모전'의 후속 행사.

상담회에서는 특허법률사무소, 저작권전문 변호사, 유명 연예기획사, 상품디지인 전문업체 및 제조업체, 홈쇼핑 업체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공모전에서 발굴된 아이디어의 상품화 기획과 수출, 마케팅, 지적재산권 관련 문제에 대해 조언해 줄 예정이다.

전문가들은 이 날 상담회에서 특히 한류를 이끌 상품기획을 위한 절차, 방법, 지적재산권 보호대책 등을 구체적으로 안내할 계획이다.

산자부 측은 "상담회 이후에도 분야별 전문가와 아이디어 제안자를 잇는 상품화 논의를 계속 진행해나갈 것"이라며, "상담회를 통해 발굴된 우수한 한류상품은 전시 참가 등 해외시장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이 관계자는 더불어 "산자부의 한류 지원 사업은 올해 처음 시작된 만큼, 연말 사업 평가를 실시해 내년부터는 보다 내실있는 지원 사업을 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연미기자 chang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