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2005] "휴대폰 성인물, 신청해야 접근되게 검토"...진대제 장관

 


진대제 정보통신부 장관은 10일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국감장에서 휴대폰 성인물에 대해 새로운 규제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서혜석 의원(열린우리)은 "이동통신 3사중 SK텔레콤만 전화에 가입할 때 신청서에 성인콘텐츠 제한 신청란이 있어 체크를 해야 접근이 안 되게 돼 있는데, 이는 체크를 안하면 접근이 된다는 의미여서 무분별한 성인물 노출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서 의원은 또 "성인물 접속시 확인버튼만 있고 취소버튼을 없어 실수로 접속해도 끊지 않으면 빠져나오기 어려운 만큼 취소버튼을 함께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진대제 장관은 "내부토론에서 (휴대폰 성인물에 대해 신청을 해야 접근이 되도록 하는 방안에 대해) 비슷한 생각을 가졌다.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하지만 "(성인물 취소버튼에 대해서는) 기술점검을 했는데, 화면이 적어서 원활히 하기는 쉽지 않았다"며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