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통부, 공개SW 시범사업 대상기관 선정

 


정보통신부는 공개 소프트웨어(SW) 활성화 정책의 하나로 추진하고 있는 '2005년 공개SW 시범사업'의 대상기관으로 통일부, 공군본부 등 11개 기관을 선정했다고 3일 발표했다.

정통부는 공개SW가 기술적, 경제적 측면에서 많은 장점을 보유하고 있지만 구축사례 부족 등으로 각 기관들이 도입에 소극적이어서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공개SW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사업에 참여하는 공공기관들은 공개SW를 활용해 정보시스템을 구축할 경우 정통부가 소요비용을 지원해준다.

지난해 공개SW 시범사업 신청기관은 24개였으나 올해엔 37개로, 공공기관들의 공개SW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정통부는 지난 4월 12일까지 각 기관들로부터 신청서를 받아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사업 수행의지, 사업 내용의 중요성 및 파급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시범사업 대상기관으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들은 우정사업본부의 '리눅스 기반 인터넷 뱅킹', 환경부 및 식약청의 '홈페이지 웹 접근성 개선' 등과 같이 공개SW 이용자들이 생활 속에서 불편을 겪고 있던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과제들과 공군본부의 '국방정보체계 통합 툴 개발 및 시범체계 구축' 등 기관의 주요 업무시스템 개발과제가 포함돼 있다.

특히 우정사업본부가 신청한 '리눅스 기반 인터넷 뱅킹'의 경우 공개SW 사용자들도 인터넷 뱅킹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금융분야에서 공개SW 이용이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통부는 이번에 선정된 시범사업 과제들을 대상으로 5월중 시스템 구축업체를 선정하고 6월 초부터 시스템 구축을 시작해 오는 11월 마무리할 계획이다.

◇ 2005년도 공개SW 적용 시범사업 대상 과제
기관명 과제명
정보통신부 지식정보센터 리눅스 기반 인터넷 뱅킹 구축
공군본부 국방정보체계 통합 툴 개발 및 시범체계 구축
보건복지부 전자문서 협업시스템 및 모바일 그룹웨어 구축
한국SW진흥원 데스트톱 리눅스 기능 개선
통일부 통일업무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 디지털 멀티미디어 통합 홍보시스템 구축
전라북도청 공문서 자동집계 및 DB 통계분석 시스템 구축
전라남도청 건설공사 통합관리 시스템 구축
창원대학교 대학 캠퍼스 시설물 및 조경관리 시스템 구축
식품의약품안전청 홈페이지 웹 접근성 재구축
환경부 홈페이지 웹 접근성 재구축
윤휘종기자 yh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