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세가엔터테인먼트, 일본 비디오게임 수입 불허로 타격 예상

 


코스닥등록 예정기업인 현대세가엔터테인먼트가 정부의 일본산 비디오 게임

에 대한 수입 불허로 사업지연 및 매출저하가 예상된다.

현대세가엔터테인먼트는 일본 세가의 비디오 게임기인 '드림캐스트'를 수

입, 판매할 계획이었으나 정부의 일본산 비디오 게임 수입 금지 조치로 드

림캐스트 국내판매가 어려워졌고 더불어 올해 매출도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

다.

삼성증권은 회사측이 제시한 2000년 예상매출액은 311억원 수준으로, 이

중 드림캐스트 비중은 8%선인 24억원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비록 매출 비중은 높지 않지만 드림캐스트 출시를 통한 공식적 국내 비디오

게임기 시장의 선점 효과가 약해질 수 있어 주가에는 부정적이라고 평했

다.

백종민기자 cinqang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