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기부 캠페인도 '메타버스'…MZ세대와 소통 강화


동물의 숲 등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LG 생활가전 체험·기부 참여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LG전자가 뉴노멀 시대에 맞춰 메타버스 게임을 활용해 MZ세대와 소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진행해 온 글로벌 기부 캠페인 'LG 컴 홈 챌린지(LG Come Home Challenge)'를 이번에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고객 참여형 방식으로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LG전자는 인기 게임 '모여봐요 동물의 숲(동물의 숲)', '포트나이트' 등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에 '건강한 삶'을 주제로 LG 생활가전 체험존을 운영한다. 고객은 게임 속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면서 기부에도 참여할 수 있다.

LG전자가 '모여봐요 동물의 숲'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운영 중인 해비타트존 [사진=LG전자]

동물의 숲 게임에 접속해 방문 코드(꿈번지)를 입력하면 3가지 콘셉트의 테마존으로 이뤄진 가상 섬 'LG 홈 아일랜드(LG Home Island)'에 방문할 수 있다. LG 홈 아일랜드는 ▲미로탐험을 즐기며 LG 트롬 세탁기·건조기·스타일러를 살펴볼 수 있는 의류관리가전 존 ▲과일과 물고기를 채집하며 LG 냉장고·오븐·전자레인지를 체험할 수 있는 주방가전 존 ▲LG 에어컨과 공기청정기와 함께 편안하게 휴식할 수 있는 에어솔루션 존 등으로 구성된다.

섬을 투어한 뒤 게임 속 해비타트존에서 촬영한 인증샷을 해시태그 '#LGHome, #LGHomeInAnimalCrossing'과 함께 본인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에 게시하면 공동 기부에 참여하게 된다.

포트나이트의 'LG 헬씨 홈(LG Healthy Home)' 맵을 방문해도 기부에 참여할 수 있다. 에어컨·세탁기·건조기 등 건강에 도움을 주는 LG 가전들을 모두 활성화시켜 미션을 수행하고 해시태그 '#LGHome #LGHealthyHomeInFortnite'와 함께 SNS에 공유하면 된다.

LG전자는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들과 함께 비영리 단체인 한국해비타트에 약 21만 달러(약 2억5천만원)를 기부한다. 이 기부금은 케냐, 인도, 베트남 등의 주택 및 학교·도서관 건설, 공동식수 및 화장실 등 위생환경 개선 등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LG전자는 글로벌 생활가전 선도기업으로서 미래 세대가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는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집이 자신에게 주는 특별한 이유'를 주제로 한 동영상 공유 캠페인을 진행했다. LG전자는 참여고객들과 함께 한국해비타트에 기부해 케냐, 인도, 베트남의 주거환경 개선활동을 지원하고 200여 개 가전제품을 기증한 바 있다.

메타버스 활용에도 적극적이다. LG전자는 지난 7월 소프트웨어 전문가 교육과정을 마친 직원들이 같은 공간에서 수료의 기쁨을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메타버스 수료식을 개최했다.

노숙희 LG전자 H&A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상무는 "MZ세대를 비롯해 보다 많은 고객에게 LG전자 생활가전의 차별화된 가치를 알리는 한편 미래 세대가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민지 기자(jisse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