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21, 7월 1일부터 조기신청 접수 시작


지스타 조직위, 2018년 참가사부터 10% 할인 혜택 제공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지스타조직위원회(위원장 강신철, 이하 조직위)는 오는 7월 1일부터 22일까지 3주간 '지스타 2021' 참가사 조기신청 접수를 진행한다고 29일 발표했다.

조기신청 참가사에는 부스비의 10% 할인이 주어지며 코로나19로 인해 제한 운영된 지난해 특수성을 고려해 2019년과 2020년도 뿐만 아니라 2018년 참가 기업에도 연속 참가 1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협회 회원사 할인 및 규모 할인(BTC 20부스 미만) 역시 유지되며, 기존과 같이 최대 30%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참가 신청은 방역 강화 운영의 목적으로 BTC 5부스, BTB 3부스 이상의 독립 부스로만 신청 가능하다. 또한 기존 1개사 당 최대 BTC 100부스, BTB 30부스까지만 신청 가능했으나 조직위와 협의 하에 그 이상의 규모로도 참가할 수 있다.

조직위는 2021년 시범적으로 BTC-BTB 하이브리드 존을 BTC 전시가 진행되는 벡스코 제1전시장 내에 도입한다. 비즈니스 미팅과 더불어 참관객의 피드백을 희망하는 참가사들의 니즈를 반영한 것으로 30부스 이상, 전체 부스 규모 중 최소 60% 이상을 전시체험 시설로 복합 구성할 경우 참가 신청 가능하다. 단 소진 시 조기 마감된다.

조기신청은 기한 이전이라도 전체 부스 소진 시 접수 마감될 수 있으며, 7월 23일 이후에는 일반신청으로 전환되고 BTC 온라인 전시 참가 접수가 시작된다. 참가 신청은 지스타 공식홈페이지에서 양식을 다운로드 받아 작성 후 이메일 제출 및 접수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는 지스타 2021은 BTC 전시 기간을 기존 4일에서 5일로 확대했다. 이에 따라 11월 17일부터 11월 21일까지 5일 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